Ke-Sook Lee  
 

fiogf49gjkf0d
1941 서울태생 Born in Seoul, Korea
1963 서울대학교 미술대학 응용미술 전공 졸업
1966-67 미조리 주립대학 대학원 수료
1982 캔사스씨티 아트인스티튜트 회화 전공 졸업
1987-89 (강사) Mixed Media Drawing, 캔사스씨티 아트인스티튜트 튣
1999 Charlotte Street Foundation Individual Artist Grant
2003 First Place Gold Medalist, 4th Biennale, Florence, Italy
2004 Fellowship Grant, Kansas Artists Commission
2005 (초대강사) Kemper Museum of Contemporary Art
2008 (초대강사) Rosemont College, PA
2009 (초대강사) Nerman Museum of Contemporary Art
(초대강사) 캔사스씨티 아트인스티튜트튣
2010 Rocket Grant Charlotte Street Foundation
Funded by Andy Warhol Foundation
2013 (초대강사) Nelson Museum of Art
(초대강사) TSGNY,
뉴욕 섬유 Study Group


여성으로서의 삶과 경험을 섬유 설치 작업으로 표현해온 오계숙 작가는 미국 뉴욕,
LA, 필라델피아, 캔사스, 시카고, 마이애미와 프랑스 파리, 이탈리아 피렌체, 독일 베
를린, 영국 런던 등에서 총 19회의 개인전과 60여회의 그룹전에 참여하였습니다.
그의 작품 평론은 Art in America, American Craft, Pricked: Extreme Embroidery,
Museum of Arts and Design, The Female gaze: Women Artists making Their World,
Pennsylvania Academy of Fine Arts 등 수 많은 신문, 잡지, 책 등에 소개된 바 있습
니다. 작가는 현재 미국 캘리포니아주 버클리에 거주하며, 뉴욕과 LA의 조지빌리스
화랑 www.georgebillis.com 및 캔사스의 돌핀 화랑 www.dolphingallery.com 의 전속작
가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fiogf49gjkf0d
실은 설치되는 공간 안에서, 선, 형태의 모습, 원근 거리감, 무게 등 상징적 의미를
갖습니다. 나름대로 색이 있는 물을 만들어 실을 물들이니, 보슬비(Drizzle)가 태어
났습니다. 오래 전 버렸던 오일 페인팅의 파란 색감들이, 자유를 상징하며, 다시 나
의 작품으로 돌아온 것을 느꼈습니다. 간단한 바느질 솜씨를 이용하여 <하늘에서 꽃
피우다 Blossoms in the Sky>를, 자수 할때 배운 솜씨로는 <꿈꾸는 씨앗 Dream
Seedpod>을 만들었습니다. 전통적인 미술재료는 아니지만, 일상생활에 쓰여지는
실은 나의 작업실에서 자라나, 현대미술의 재료가되어 색다른 꽃을 피우려 합니다.
가는 실로 작업하는 데에는 많은 시간이 걸려 인내와 참선을 필요로 합니다. 실,
인내, 참선 이 함께한 어울림이 보이면, 나는 작업에 손을 놓고, 새 생명으로 태어난
작품을 만나게 됩니다.

Thread is used simply as a line to define the space for the installation, with
meaning of size, form, distance and weight. Recently I have started to color
the thread with my own mixed pigments, signifying personal symbolic elements.
In the production of the blue color from my palate in
landscape oil painting, which I left many years ago, has returned on the
thread and with it meanings of freedom. Simple stitches that we use for
sewing object as a drawing marks are applied for the .
Embroidery technic is used to make dots, lines and forms for the Seedpod>. Opening the boundary of art making, adopting thread that has
been used for practicality for everyday life as a drawing material, I cultivate
thread to bloom as contemporary art media. Thread is thin, so production
takes patience and meditation. Eventually thread, patience, and meditation
become visible substance, then it is time for me to let go.

작가 노트 Artist Statement


fiogf49gjkf0d